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시지바이오, 'FIME 2024' 참가해

기사승인 2024.07.10  09:08:49

공유
default_news_ad1

- 북미 최대 규모 의료기기 전시회 참가해 외과 및 음압 상처 치료 제품 소개...차별화된 기술력으로 중남미 시장 공략 가속해

바이오 재생의료 전문기업 시지바이오(대표이사 유현승)는 최근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비치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플로리다 의료기기 전시회(Florida International Medical Expo, FIME) 2024'에 참가하며 중남미 의료기기 시장 공략에 드라이브를 걸었다고 7월 10일 밝혔다.

FIME 2024는 중남미 의료기기 및 의료용품 바이어들을 겨냥한 북미 최대 규모 의료 전시회로, 개최 도시인 마이애미의 지리적 이점으로 북미뿐만 아니라 중남미 지역 등 50개 국에서 참가하고 있으며 총 방문객은 5만 명에 달한다.

현재 중남미 의료시장은 복지정책 강화, 의료제도 개선, 인구 고령화 추세로 의료기기 및 의료용품에 대한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글로벌 시장 확장을 위한 기회로 주목받고 있다.

시지바이오는 외과(Surgical) 및 음압 상처치료(NPWT) 제품의 현지 계약처 발굴과 새로운 네트워크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이번 전시회에 참여했다. 

시지바이오는 FIME 2024에서 부스를 운영하며 ▲큐라시스 & 큐라백(CURASYS2 & CURAVAC) ▲노보시스(NOVOSIS) ▲노보맥스(NOVOMAX) ▲엑센더(EXCENDER) ▲본제너(Bongener) ▲메디클로(Mediclore) ▲엑셀오스 인젝트(Excelos Inject) ▲알로본(ALLOBONE) 등 대표 의료기기 제품군을 적극 홍보했으며, 이를 통해 자사 제품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신규 계약 체결 기회를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약 150처 이상의 기업들과 비즈니스 미팅을 진행하며 신규 파트너사 발굴에 주력했으며, 기존 대리점들과 의료기기 인허가 진척사항을 논의하고 신규 의료진과 대리점을 연결시켜주는 등 기존 대리점을 통한 매출 증대에도 힘썼다. 

현지 공급업체 및 외과 의사와 함께 자사 제품에 대한 심층적인 피드백을 공유하며 활발한 네트워킹도 이어갔다.

함께 공동 부스를 운영한 이노시스는 ▲흉추 및 요추부의 추간체 고정을 위한 척추 임플란트 아낙스 5.5(Anax 5.5) ▲경추용 케이지 벨로픽스 스탠드얼론(Velofix SA) ▲경추 고정용 전방 금속판 아스피론(Aspiron) ▲세계 최초 미세 전극을 이용한 방향 제어용 척추 통증 치료기기 엘디스큐(L'DISQ) ▲연내 출시 예정인 척추고정술용 스크류 이노버스 스크류(Innoverse screw) 등에 대해 소개했다.

유현승 시지바이오 대표는 "이번 FIME 2024는 시지바이오만의 재생의료 솔루션으로 중남미 시장에서 입지를 확대하는 데 중요한 발판이 됐다"라며, "중남미 시장 내 의료기기의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에 발맞춰 자사의 혁신적인 의료기기 제품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며, 글로벌 시장에서 독보적인 경쟁력을 구축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정재영 기자 medical_hub@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플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