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북대병원, 환우를 위한 희망콘서트 개최

기사승인 2024.07.09  09:19:39

공유
default_news_ad1

전북대학교병원이 종근당과 한국메세나협회가 함께하는 2024 종근당 오페라 희망이야기 ‘오페라&콘서트’를 4일 병원 본관 1층 로비에서 개최했다.

이번 콘서트는 점심시간을 활용해 12시부터 1시까지 약 1시간 동안 투병 중인 환자와 가족에게 희망을 전달하고 고생하는 직원에게 위로와 감동을 전하기 위해 마련되었으며, 환우와 가족, 내방객, 직원 등 300여 명이 참석해 힐링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콘서트에는 서울경제 TV 김보람 아나운서의 진행과 함께 팝페라그룹 카르디오, 소프라노 정하은, 바리톤 이승환, 뮤지컬배우 박은미가 참여했다.

종근당 오페라 희망이야기팀은 △Il libro dell’amore △Quizas, quizas, quizas △Time to say goodbye △Je veux vivre! △Di provenza il mar, il suol △All I ask of you △황금별 △Defying Gravity △고맙소 △Volare 등 친근한 오페라와 뮤지컬, 영화 OST 등 다양한 음악에 해설을 더해 멋진 공연을 선보였다.

종근당이 주최하고 한국메세나협회가 주관하는 ‘종근당 오페라 희망이야기’는 전국의 병원을 찾아가 투병중인 환자와 가족에게 감동과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마음을 치유하는 문화나눔 프로그램이다.

유희철 병원장은 “아름다운 음악과 멋진 무대를 선사해주신 종근당 오페라 희망이야기팀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이번 공연으로 환우와 가족, 직원들 모두가 잠시 힘든 일상에서 벗어나 위로와 희망의 시간이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승남 기자 medical_hub@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플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