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이대목동병원, '임산부 감염병 빅데이터 센터' 개소

기사승인 2022.11.24  09:36:15

공유
default_news_ad1

- "임산부 법정 감염병 위험인자 관리체계 마련에 초석"...임산부 감염병 연구 등 진행키로

▲ 이대목동병원, 임산부 감염병 빅데이터 센터 개소식

이대목동병원(병원장 유재두)은 지난 11월 18일 MCC B관(별관) 7층에서 '임산부 감염병 빅데이터 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  

센터는 임산부의 다양한 감염병 정보를 이용해 위험인자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감염병 플랫폼 내 정보 연계를 통해 임산부 감염병 연구 및 혁신 서비스를 개발한다. 

이를 위해 ▲임산부 COVID-19 감염데이터 수집 및 생산 ▲임산부 감염병 위중증 위험요인 발굴과 관리 방안 생산 ▲임산부 감염병 관리지침 정책 지원 ▲감염병 플랫폼 연계 데이터 생산 ▲수요자 맞춤형 빅데이터 서비스 개발 등을 진행할 예정이다. 

아울러 기업, 대학 및 병원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임산부와 신생아 건강 빅데이터 연구에 기초 자료를 제공한다. 

김영주 이대목동병원 의료기술협력단장(산부인과)은 "임산부 법정 감염병 위험인자 관리 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센터를 개소했다"라며, "이를 통해 국내외 임산부 감염병 데이터를 연계하고 임산부 감염병 연구 및 혁신 서비스를 개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재영 기자 medical_hub@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플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