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보로노이, 폐동맥고혈압 치료제 국가신약개발사업 선정

기사승인 2022.11.08  08:31:06

공유
default_news_ad1

보로노이(대표이사 김대권, 김현태)가 흡입용 폐동맥 고혈압 치료제로 개발 중인 ‘VRN13’이 국가신약개발사업단(KDDF, 단장 묵현상)의 신약R&D 생태계 구축연구 지원 과제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국가신약개발사업 지원 과제 선정에 따라 보로노이는 VRN13의 후보물질 도출을 위한 연구개발비를 2년 간 지원받는다.

VRN13은 폐동맥고혈압의 원인인 폐동맥평활근의 증식을 선택적으로 억제하는 표적 치료제(Targeted Therapy)로서, 폐동맥평활근 외에 폐를 구성하는 다른 세포에 영향을 최소화해 안전성과 약효를 극대화한 치료제이다.

기존에 타사가 임상 시험했던 물질이 경구 투여시 발생한 전신 독성으로 인해 허가를 받지 못했기 때문에, VRN13은 폐에 국소적으로 작용해 치료효율을 극대화 하기 위해서 흡입제 형태로 개발하고 있다.

보로노이 김대권 대표는 “국가신약개발사업 지원 과제 선정으로 VRN13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할 수 있게 됐다”며, “내년에 최종 후보물질을 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보로노이는 독보적인 약물설계 기술을 바탕으로 선택성과 뇌혈관 장벽(Blood-Brain Barrier) 투과 기술이 월등히 높은 물질을 다수 개발해 2020년부터 올해까지 4건의 미국 기술수출을 포함해 총 5건의 기술이전을 성사시킨 바 있다. 

헬스미디어 medical_hub@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플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